총 게시물 2,128건, 최근 4 건
   

캐나다 국민, 불법 입국 난민에 "냉정"…절반이 "추방해야"

글쓴이 : KH CANADA 날짜 : 2017-03-21 (화) 10:39


(밴쿠버=연합뉴스)  절반 가까운 캐나다 국민이 미국으로부터 불법 입국하는 난민들을 추방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20일(현지시간) CBC 방송에 따르면 여론조사기관인 입소스 리드가 최근 부쩍 늘고 있는 미국 발 불법 입국 난민들에 대한 국민 인식을 조사한 결과 응답자의 48%가 이들을 미국으로 추방해야 한다고 밝힌 것으로 드러났다.

또 국민의 46%는 쥐스탱 트뤼도 정부가 불법 입국 난민 처리를 "잘 못 하고 있다"고 여기고 있어 지난 1월 조사 때 응답 41%보다 정부에 대한 비판적 인식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.

캐나다의 미국 접경 지역에는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정부 출범 이후 아프리카나 중동 출신 난민들이 반 이민 정책을 피해 육로로 캐나다에 불법 입국, 난민 지위를 신청하는 사례가 크게 늘고 있다.

조사에서는 또 응답자의 41%가 이들 난민이 "캐나다의 안전을 해친다"고 답해 정부의 난민 정책에 부담이 되고 있는 것으로 지적됐다.

캐나다가 이들을 수용해 난민 지위를 부여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응답자는 36%에 그쳤다.

이들을 추방해야 한다는 견해는 남성, 고졸 이하, 노년, 고소득층일수록 더 강한 것으로 분석됐다.

전문가들은 겨울이 지나 기온이 따뜻해 지면 육로를 통해 불법 입국하는 난민들이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면서 "불법 입국이 통제 한계를 벗어나 폭증하면 정부로서는 매우 심각한 정치적 부담을 안게 될 것"이라고 전망했다.

정부는 올해 난민 수용 규모를 2만5천 명으로 정해 시리아 난민 2만5천 명을 포함한 지난해 규모 4만4천800명보다 크게 줄였다.

이번 조사는 지난 8~9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1천1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.

   


  

Copyright ⓒ Yorkpost.ca. All rights reserved.